닫기 메뉴
수색

챔피언

개요 스플래시 아트 스킨 마음에 드는

LOLPROFILE

챔피언스 멀티 검색 통계 리더 로그인 회원 가입 패스를 잊으 셨나요 문의 우리를 따르라 TOS 개인 정보 보호

즐겨 찾기

최근

전투기, 탱크
챔피언 아이콘
전투기, 탱크
챔피언 아이콘

아트록스

다르킨의 검
피의 샘   어둠 강림   피의 갈증 / 피의 대가   고통의 검   대학살  
AD8 AP3 DEF4 DIF4
마음에 드는
46.6%
승리 비율
59.2%
상단

맨 소환사KDA

소환사 레벨 포인트
Summoner Icon xandao2016
은 V
7 1,962,780
Summoner Icon luis1234321
은 I
7 1,651,700
Summoner Icon Ufuk777
금 III
7 1,604,117
Summoner Icon ZYStudent 7 1,555,980
Summoner Icon Psychotic Aussie
은 II
7 1,480,684
Summoner Icon Z1k4Boy
금 III
7 1,424,661
Summoner Icon hudzell
백금 III
7 1,310,376
Summoner Icon GanksAreForNoobs
금 I
7 1,279,280
Summoner Icon AwP BlooD
은 IV
7 1,245,671
Summoner Icon risham
청동 IV
7 1,016,164
소환사 게임 KDA
Summoner Icon The Fantazy
청동 IV
435 5.52
Summoner Icon Uriel13
백금 I
155 4.53
Summoner Icon ricaBJ
은 II
66 4.24
Summoner Icon Gidon145
은 II
62 4.18
Summoner Icon Screams4Life
금 II
78 4.11
Summoner Icon MaxZiinGamees
금 I
117 4.01
Summoner Icon Ignael
백금 III
284 3.91
Summoner Icon SolaireOfAstoria
은 V
102 3.89
Summoner Icon SpadesBlade
백금 IV
59 3.77
Summoner Icon Nikolaonetwothre
청동 IV
195 3.65

소환사 주문

Spell 점멸 51.84%
Spell 순간이동 24.66%
Spell 강타 14.08%
Spell 점화 5.74%
Spell 방어막 1.54%
Spell 유체화 0.86%
Spell 탈진 0.81%
Spell 회복 0.39%
Spell 정화 0.09%

장신구

Item 와드 토템 (장신구) 82.40%
Item 망원형 개조 7.88%
Item 예언자형 개조 5.78%
Item 비전 탐지기 2.74%
Item 탐지용 렌즈 (장신구) 1.20%

코어 빌드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Item Item Item Item Item Item 10.00%
평균 KDA
1.93
더블 킬
3,864
트리플 킬
551
쿼드 라 킬
71
펜타 킬
12
순위 분포
함께
아무무
710지
54.93%
스카너
173지
53.76%
소나
2,244지
53.12%
모데카이저
305지
53.11%
소라카
1,843지
53.01%
카서스
339지
52.80%
아리
3,144지
52.48%
신 짜오
1,968지
52.08%
벨코즈
1,478지
51.35%

강한 반대

챔피언 승리 비율
마오카이 마오카이
53.93%
573 게임
우르곳 우르곳
53.74%
361 게임
나르 나르
52.90%
775 게임
카밀 카밀
52.42%
1,219 게임
리븐 리븐
51.96%
3,620 게임
초가스 초가스
51.94%
1,188 게임
쉔
51.60%
1,341 게임
트런들 트런들
51.23%
650 게임
모데카이저 모데카이저
51.02%
488 게임
갱플랭크 갱플랭크
50.86%
2,104 게임
문도 박사 문도 박사
49.92%
597 게임
가렌 가렌
49.45%
2,103 게임
럼블 럼블
49.44%
1,078 게임
뽀삐 뽀삐
49.43%
1,396 게임
갈리오 갈리오
49.24%
4,720 게임
제이스 제이스
48.84%
1,333 게임
스웨인 스웨인
48.76%
847 게임
다리우스 다리우스
48.75%
2,650 게임
일라오이 일라오이
47.95%
1,024 게임
클레드 클레드
47.91%
839 게임
케일 케일
47.90%
785 게임
나서스 나서스
47.80%
1,860 게임
신지드 신지드
47.56%
635 게임
요릭 요릭
47.26%
639 게임
퀸
47.15%
1,281 게임
케넨 케넨
47.00%
666 게임
판테온 판테온
46.87%
1,647 게임
트린다미어 트린다미어
46.68%
1,898 게임
이렐리아 이렐리아
46.12%
1,045 게임
말파이트 말파이트
46.12%
1,585 게임
티모 티모
45.65%
3,284 게임
피오라 피오라
44.96%
2,013 게임
레넥톤 레넥톤
44.25%
1,625 게임
사이온 사이온
44.08%
921 게임

약에 대하여

챔피언 승리 비율
사이온 사이온
55.92%
921 게임
레넥톤 레넥톤
55.75%
1,625 게임
피오라 피오라
55.04%
2,013 게임
티모 티모
54.35%
3,284 게임
말파이트 말파이트
53.88%
1,585 게임
이렐리아 이렐리아
53.88%
1,045 게임
트린다미어 트린다미어
53.32%
1,898 게임
판테온 판테온
53.13%
1,647 게임
케넨 케넨
53.00%
666 게임
퀸
52.85%
1,281 게임
요릭 요릭
52.74%
639 게임
신지드 신지드
52.44%
635 게임
나서스 나서스
52.20%
1,860 게임
케일 케일
52.10%
785 게임
클레드 클레드
52.09%
839 게임
일라오이 일라오이
52.05%
1,024 게임
다리우스 다리우스
51.25%
2,650 게임
스웨인 스웨인
51.24%
847 게임
제이스 제이스
51.16%
1,333 게임
갈리오 갈리오
50.76%
4,720 게임
뽀삐 뽀삐
50.57%
1,396 게임
럼블 럼블
50.56%
1,078 게임
가렌 가렌
50.55%
2,103 게임
문도 박사 문도 박사
50.08%
597 게임
갱플랭크 갱플랭크
49.14%
2,104 게임
모데카이저 모데카이저
48.98%
488 게임
트런들 트런들
48.77%
650 게임
쉔
48.40%
1,341 게임
초가스 초가스
48.06%
1,188 게임
리븐 리븐
48.04%
3,620 게임
카밀 카밀
47.58%
1,219 게임
나르 나르
47.10%
775 게임
우르곳 우르곳
46.26%
361 게임
마오카이 마오카이
46.07%
573 게임

과학적 학문

고대 종족 다르킨은 지금까지 최후의 5인만이 생존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그 다섯 중 하나가 바로 전설의 전사 아트록스다. 자신에게 주어진 칭호답게 그의 출현은 항상 전설로 기록되곤 한다. 거대한 검을 우아하게 휘두르며 차분하게 적군을 베어 나가는 전사... 아트록스의 검술 앞에서는 누구나 넋을 빼앗기기 마련이다. 마치 살아있는 듯 춤추는 그의 무기는 자신이 처단한 자의 피를 빨아들여 주인에게 더 커다란 힘을 선사한다. 보다 잔혹하고, 우아한 피의 카니발을 위하여.

아트록스의 이름은 인류가 역사를 기록한 이래 가장 오래된 기록에서부터 찾을 수 있다. 때는 먼 옛날, 마법군단과 수호군이 전쟁을 치르고 있었다. 마법군단은 압도적인 승리를 거듭하며 불구대천의 원수를 말살할 순간을 코앞에 두고 있었으며 수호군은 패배라는 참담한 현실을 받아들이고 있었다. 수적 열세, 형편없는 무기, 거듭된 패전으로 인해 사기까지 땅에 떨어져 버린 군사들에게 희망은 오히려 독이 되었다.

그리고 시간이 최후의 전장으로 두 진영을 이끌었던 그 날, 수호군의 대열 속에서 아트록스가 등장했다. 최후의 그 순간까지 일어서서 싸우자! 갑자기 나타난 그는 크고 짤막하게 소리친 다음 전장의 한복판으로 뛰어들었고, 그 모습은 절망의 늪에서 허우적대던 군사들에게 힘을 불어넣었다. 검과 한몸이 된 듯 적군을 베어 나가는 정체 모를 영웅을 군사들은 경외의 눈으로 바라보았고, 잠시 후 이상한 일이 벌어졌다. 병사들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전투에 대한 타오르는 갈증에 사로잡히고 있었던 것이다. 선두에서 질주하는 아트록스를 따라 적진에 뛰어든 수호군 전사들은 불같은 분노의 힘으로 적을 제압해 나갔고, 결국 그 누구도 예상치 못한 승리를 쟁취해 냈다.

전투가 끝나자마자 아트록스는 자취를 감췄다. 그러나 수호군 전사들의 내면에서 눈 뜬 분노는 사그라지지 않았다. 기적적인 승리를 맛본 전사들은 여세를 몰아 승리를 이어나갔고, 마침내 월계관을 머리에 쓴 채 당당히 고국으로 귀환했다. 멸망의 기로 앞에서 모두를 구해낸 그들이야말로 시민들의 진정한 영웅이었다. 그러나 어쩐지 당사자들의 마음 한구석에는 어두운 그늘이 드리워져 있는 듯했다. 마음속 깊은 곳에서 무언가가 변하고 만 것이었다. 시간이 흘러 전투의 기억이 희미해진 후에야 이들은 깨달았다. 역사적인 그 전투의 현장에서 자신들이 저지른 짓은 영웅과는 거리가 먼, 극악무도한 학살에 지나지 않았다는 것을.

다양한 문화권의 신화들에는 비슷한 이야기가 등장하곤 한다. 이 모든 신화가 사실이라면, 아트록스는 중요한 전쟁마다 나타나 역사의 흐름 자체를 바꿔놓은 것일지도 모른다. 처참한 어둠 속에서 구원자처럼 등장하곤 했던 그가 이 세상에 남긴 유산은 불화와 충돌로 신음하는 분열된 세계일지도 모른다.

''명예를 위해 싸우는 자도 있고 영광을 위해 싸우는 자도 있지. 하지만 중요한 것은 싸움 그 자체일 뿐이다.''
-- 아트록스

즐겨 찾기

최근

default
정의의 아트록스
메카 아트록스
바다 사냥꾼 아트록스